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TV·방송
심은진 '허위 사실 유포' 악플러, 징역형 선고
그룹 베이비복스 출신 배우 심은진에게 수차례 악플을 달았던 여성 이 모씨가 징역형을 선고받았다.

사진=비비엔터테인먼트




서울서부지법 형사 4단독 박용근 판사는 오늘(6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이 씨에게 징역 5월을 선고했다.

또한 80시간의 성폭력 치료와 3년간 아동·청소년·장애인 복지시설 취업 제한 명령을 내렸다.

재판부는 “범행 횟수가 많고 범행 기간이 길며 동종 전과가 있음에도 추가 범행을 강행한 점 등을 이유로 실형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앞서 심은진은 지난 해 자신의 SNS에 성적 수치심을 유발하는 글을 여러 차례 게시한 혐의로 이 씨를 고소했고 올해 9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사이버테러나, 악플, 명예훼손, 스토킹 같은 문제가 없어지는 그날을 기대하며 여러분들의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며 심경을 밝힌 바 있다.

한편 최근 심은진은 비비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고 활발한 활동을 예고했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서경스타팀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주요 뉴스
2020.05.25 14:45:48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