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바이오&ICT

감염병 공동대응 위한 한·중·일 심포지엄, 상하이서 진행

  • 박홍용 기자
  • 2019-11-20 14:57:31
  • 바이오&ICT

질본, 감염병, 공동대응, 심포지엄, 상하이

감염병 공동대응 위한 한·중·일 심포지엄, 상하이서 진행
정은경(왼쪽) 질병관리본부 본부장이 중국 상하이에서 열리는 한·중·일 감염병예방관리포럼장에서 참가국 본부장들과 공동협력을 논의하고 있다. /사진제공=질본

한·중·일 동북아 3국이 감염병 예방관리를 위해 중국 상하이에서 심포지엄을 진행하고 있다.

질병관리본부(이하 질본)는 제13차 한·중·일 감염병예방관리포럼과 부대행사인 제2차 한·중·일 공동심포지엄이 지난 19일부터 오는 21일까지 3일간 중국 상하이에서 개최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한·중·일 감염병 예방관리 포럼은 동북아 3국의 감염병관리기관이 감염병 유행 대비 협력방안을 모색하는 자리다. 2007년 이후 지난 12년간 매년 이어져 올해로 13차를 맞이했다.

이번 한·중·일 감염병 예방관리 포럼에서는 항생제내성, 매개체질환관리, 대유행 인플루엔자 대비에 관한 실질적 전략을 모색했다. 특히 올해는 지난 2009년 대유행 인플루엔자 발생 후 10년이 되는 해로, 한국 질본은 내년 서울에서 감염병 포럼 개최 시 공중보건위기대응 한·중·일 합동 모의훈련 실시를 제안해 눈길을 끌었다.

이번 심포지엄은 한·중·일 3국 간 협력을 넘어 아세안 국가 간 감염병 대응 역량 강화로 확대될 수 있도록 감염병 공적개발원조(ODA) 등 다양한 국제협력방안도 논의하고 준비하는 자리가 됐다고 질본은 설명했다.

정은경 질본 본부장은 “공중보건 위기 시 대응을 위한 국제협력의 중요성이 어느 때보다 강조되고 있는 상황에서 한·중·일 3국의 감염병 공동대응과 공조체계가 더욱 견고해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홍용기자 prodigy@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