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재테크

신한금융 , 이웃사랑 성금 120억 쾌척

신한금융 , 이웃사랑 성금 120억 쾌척
조용병(왼쪽) 신한금융그룹 회장이 20일 서울 중구 정동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방문해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에게 성금 120억원을 전달하고 있다. 이로써 신한금융은 ‘희망2020나눔캠페인’ 1호 기부자가 됐다. /사진제공=신한금융그룹

신한금융그룹이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120억원을 기부했다.

조용병 신한금융 회장은 20일 서울 중구 정동에 위치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방문해 성금 120억원을 전달했다. 그동안 100억원씩 기부해온 신한금융은 올해 신한희망재단과 함께 20억원을 추가해 역대 최대 금액을 기부했고 올해 사회복지공동모금회 1호 기부자가 됐다. 조 회장은 “신한금융은 ‘미래를 함께하는 따뜻한 금융’이라는 의무를 다할 것”이라며 “책임감을 가지고 사회공헌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신한금융은 사회적 책임을 다한다는 그룹의 경영이념을 실천하기 위해 지난 2002년부터 올해까지 모두 877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아울러 신한금융은 지주회사를 중심으로 신한은행·신한카드·신한금융투자 등 전 그룹사가 함께하는 ‘희망사회 프로젝트’를 통해 소외된 이웃 및 저소득층의 소득활동 지원과 중소기업의 성장을 지원하고 있다.
/송종호기자 joist1894@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