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영화

'캣츠' 수상 경력도 화려한 역대급 라인업, 뮤지컬 영화 사상 최강 앙상블

  • 김주원 기자
  • 2019-12-12 13:47:23
  • 영화
올 겨울 극장가를 장식할 전세계 No.1 뮤지컬 대작 영화 <캣츠>(수입/배급: 유니버설 픽쳐스)가 뮤지컬 영화 사상 최강의 캐릭터&캐스트 앙상블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캣츠' 수상 경력도 화려한 역대급 라인업, 뮤지컬 영화 사상 최강 앙상블
사진=제니퍼 허드슨 / Posh24, 주디 덴치 / Hollywood Reporter,
테일러 스위프트 / AP, 프란체스카 헤이워드 / WhatsOnStage

전세계 최고의 뮤지컬 [캣츠]를 스크린으로 탄생시킨 올 겨울 최고의 뮤지컬 대작 영화 <캣츠>가 뮤지컬 영화 사상 최고의 캐스팅 라인업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더욱이 이들은 필모그래피만큼 화려한 수상 경력으로 예비 관객들의 시선을 집중시킨다.

먼저 ‘Memory’의 주인공인 ‘그리자벨라’ 역을 맡은 제니퍼 허드슨은 뮤지컬 흥행작의 시초 <드림걸즈>(2007)를 통해 제 79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여우조연상 수상을 기록하는 기염을 토한 바 있다. 이에 <캣츠>로 뮤지컬 영화 컴백을 알리는 만큼 완벽한 전율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여기에 지혜로운 고양이 ‘듀터러노미’ 역을 맡은 주디 덴치 역시 <셰익스피어 인 러브>(1999)로 아카데미 시상식 여우조연상을 수상한 바 있어 압도적인 클래스를 입증한다. 특히 그녀는 뮤지컬 [캣츠] 초연 당시 ‘그리자벨라’ 역을 제안 받았던 만큼 이번 영화를 통해 약 40년 만의 염원을 달성해 더욱 화제다.

더불어 치명적인 고양이 ‘봄발루리나’ 역을 맡은 테일러 스위프트는 자타공인 세계적 싱어송라이터로 누구보다 화려한 수상 경력을 지니고 있다. 그래미 어워즈는 물론, 빌보드 뮤직 어워드,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 등 전세계 TOP 음악 시상식의 주인공으로서 <캣츠>와의 역대급 만남에 전세계가 주목하고 있다. 또한 이번 영화에서 새롭게 극을 이끄는 ‘빅토리아’ 역의 프란체스카 헤이워드는 세계적인 로열 발레단의 수석 무용수로 발레와 뮤지컬이 만난 새로운 퍼포먼스를 선보일 것을 기대케 한다. 이로써 <캣츠>는 최고의 캐스팅 앙상블을 완성하며 <레미제라블>을 뛰어넘는 황홀한 흥행을 기록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이같이 올 겨울 놓칠 수 없는 최고의 캐릭터&캐스트로 중무장한 뮤지컬 대작 영화 <캣츠>는 12월 24일(화) 크리스마스 이브, 대한민국 개봉한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