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가요

[공식입장] 송하예 측 “사재기 안 했다..정민당에 법적 대응 예고”

  • 최주리 기자
  • 2020-01-08 18:16:47
  • 가요
정민당 창당준비위원회(이하 정민당)가 가수 송하예의 소속사 더하기미디어가 음원 사재기를 했다는 의혹을 제기한 가운데, 송하예의 소속사가 변호사 선임 이후 강경 대응하겠다는 공식입장을 밝혔다.

[공식입장] 송하예 측 “사재기 안 했다..정민당에 법적 대응 예고”
/사진=bnt

앞서 정민당은 8일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음원 사재기와 관련된 기자회견을 열고, 송하예 소속사 더하기미디어의 홍보 대행사 앤스타컴퍼니 관계자가 음원 사재기를 시도하는 장면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앤스타컴퍼니 관계자가 컴퓨터 화면 2대에 송하예 노래 ‘니 소식’을 연속으로 재생하는 장면이 담겼다.

송하예의 ‘니 소식’은 5월 29일 멜론 35위를 기록했고, 이후 7월에는 멜론 2위, 지니 3위를 기록한 바 있다.

→다음은 송하예의 소속사 더하기미디어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송하예 소속사 더하기미디어입니다.

금일 오후 정민당에서 진행된 기자회견과 관련된 공식입장 전달 드립니다. 먼저 정민당에서 사실이 확인되지 않은 상황에서 특정 아티스트에 대해 언급한 것에 있어 현재 법적인 검토 중에 있으며, 당사는 변호사 선임 이후 강경 대응할 예정입니다.

또한 정민당에서 공개한 영상 및 캡처 이미지를 촬영했다는 앤스타컴퍼니 측과도 사재기에 관련돼 어떠한 업무도 진행한 것이 없으며, 앤스타컴퍼니에도 법적 대응을 할 예정입니다.

당사는 송하예 관련 어떠한 사재기 작업을 진행한 것이 없으며, 앞으로 사재기 의혹과 관련해 지속적인 강경 대응을 이어갈 예정입니다. 감사합니다.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