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공부가 머니?' 김민우 부녀, 서로를 향한 무한 배려..스튜디오 눈물바다

  • 김주원 기자
  • 2020-01-17 13:48:56
  • TV·방송
김민우 부녀를 변화시킬 전문가들의 특급 솔루션이 공개된다.

'공부가 머니?' 김민우 부녀, 서로를 향한 무한 배려..스튜디오 눈물바다
사진=MBC ‘공부가 머니?’

오늘(17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될 MBC ‘공부가 머니?’(기획 박현석/ 프로듀서 선혜윤)에서는 3년 전 희귀성 난치병으로 세상을 떠난 엄마의 부재로 너무 일찍 철이 든 민정이와 표현이 서툰 아빠 김민우를 위한 전문가들의 솔루션이 진행될 예정이라고 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민정이는 3년 전 엄마의 빈자리로 힘들어하는 아빠에게 “내가 세탁기 돌리는 법 배워서 아빠 셔츠 다려줄게요”라는 말을 했을 만큼 나이답지 않은 의연함과 의젓함을 가지고 있다고. 아직 한창 엄마 손길이 필요한 나이지만, 아빠가 걱정할까 봐 모든 면에서 알아서 다 잘하는 민정이와 그런 딸이 그저 안쓰러운 김민우의 모습은 스튜디오를 눈물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서로를 향한 무한 배려로 자신의 감정을 억누른 채 대화하고 있는 김민우 부녀에게 전문가들이 내린 특급 솔루션은 무엇일지 귀추가 주목된다.

김민우 부녀를 위한 전문가들의 맞춤형 솔루션은 오늘(17일) 밤 9시 50분 MBC ‘공부가 머니?’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