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국회·정당·정책

원희룡, 보수통합 신당 창당 참여.."힘 보태겠다"

원희룡, 보수통합 신당 창당 참여..'힘 보태겠다'
21일 오전 제주도청 도지사 집무실에서 혁신통합추진위원회 박형준 위원장(왼쪽)과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만나 대화를 나누고 있다./연합뉴스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21일 중도·보수통합을 기치로 내세운 혁신통합추진위원회의 신당 창당에 참여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대권 잠룡’으로 불리는 원 지사가 중앙정치로 나올 디딤돌을 마련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인다.

이날 원 지사는 박 위원장만남 뒤 입장문을 통해 “혁신통합추진위원회(혁통위)를 중심으로 이뤄지는 중도·보수세력의 통합과 신당 창당 움직임에 적극 공감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 같은 혁신과 통합노력이 과거 정당으로 회귀가 아니라 미래가치를 담고 희망을 얘기할 수 있는 통합신당으로 만드는 것으로 이어지길 기대한다”며 “저 역시 이런 흐름에 미력하게나마 힘을 보태겠다”고 했다.

앞서 박형준 혁통위원장은 이날 원 지사를 찾아 “보수통합 신당 참여를 결정해달라”고 요청했다. 박 위원장은 제주도청에서 원 지사와 간담회를 갖고 “미래의 가치를 대변할 수 있는 많은 지도자급 인사들을 모셔야겠다는 생각을 갖고 있다”며 “혁신이라는 게 새로운 사람이 새로운 메시지를 가지고 국민에게 접근하는 것이다. 원 지사의 힘이 필요하다”고 했다.
/방진혁기자 bready@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