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바이오&ICT

안랩, AI 정보보안 스타트업 ‘제이슨’ 인수

제이슨 지분 60% 인수…독립된 자회사로 운영

안랩, AI 정보보안 스타트업 ‘제이슨’ 인수
강석균(왼쪽에서 네 번째) 안랩 대표와 김경화(왼쪽에서 다섯 번째) 제이슨 대표가 주식매매계약(SPA)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안랩
안랩(053800)이 인공지능(AI) 기반 정보보안 스타트업을 인수해 관련 사업 분야 및 AI 보안 역량 강화에 나선다.

안랩은 AI 정보보안 스타트업 ‘제이슨’ 인수를 위한 주식매매계약(SPA)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제이슨은 2017년 4월 설립된 정보보안 스타트업으로, AI 기반 내부통제 및 정보유출방지, 정보기술(IT)운영 및 장애예측 시스템 ‘제이머신’을 개발해 금융·대기업 고객에 공급하고 있다.

안랩은 이번 주식매매계약 체결로 제이슨의 지분 60%를 인수한다. 이달 말 인수 절차를 완료하고, 이후에도 현재 김경화 대표 경영체제를 유지해 독립된 자회사로 운영할 계획이다.

강석균 안랩 대표는 “이번 인수로 현재의 관련 사업분야 강화는 물론 양사가 보유한 AI 보안 기술과 대량의 위협 데이터를 연계해 고도화되고 있는 각종 보안 위협에 대한 대응 역량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경화 제이슨 대표는 “안랩이 보유한 보안 기술력과 자산에 제이슨의 AI 역량을 합쳐서 더욱 다양한 고객에게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백주원기자 jwpai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