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무시해서' 집에 불질러 노모 살해한 40대…집 향해 큰절까지

자신의 집에 불질러 70대 노모 숨지게한 40대 구속

  • 김진선 기자
  • 2020-01-28 08:40:33
  • 사회일반
'무시해서' 집에 불질러 노모 살해한 40대…집 향해 큰절까지
26일 오전 경남 밀양시 무안면 한 단독주택에서 방화로 인한 불이 나 주택 밖으로 불길이 치솟고 있다. /경남소방본부 제공

자신의 집에 불을 질러 70대 노모를 숨지게 한 40대 아들이 구속됐다.

27일 경남 밀양경찰서는 A씨는 전날 오전 4시 25분경 밀양시 무안면 1층짜리 단독주택에 불을 질러 어머니 B(76)씨를 숨지게 한 A(43)씨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A씨는 신변비관과 주변 냉대 등 복합적 요인으로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나타났다.

사건 당시 집 마당에서 아버지 유품을 태우던 그는 순간적으로 휘발유를 집에 뿌리고 불을 냈다. 경찰 출동 후 흉기를 들고 잠시 대치하기도 했으나 큰 반항 없이 검거됐다. 이 과정에서 A씨는 집을 향해 큰절까지 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A씨는 본인의 신변과 관련해 열등의식이 심한 상태였다”며 “연휴 동안 가족들로부터 찬밥 대우를 받았다는 생각이 겹쳐 우발적으로 범행을 저지른 것 같다”고 설명했다.

/김진선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