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기업

[시그널] 대규모 유상감자·12%대 배당…코웨이 재매각 후유증 털기 나선 웅진

  • 강도원 기자
  • 2020-02-10 19:11:53
  • 기업
[시그널] 대규모 유상감자·12%대 배당…코웨이 재매각 후유증 털기 나선 웅진

웅진씽크빅(095720)이 대규모 유상감자와 시가 배당률 12.6%의 연말 배당을 한다. 주주들에게 조달한 코웨이 인수 자금을 되돌려주는 한편 일반 주주 마음 다잡기에 나섰다.

웅진(016880)씽크빅은 10일 이사회를 열고 주당 310원의 연말 배당을 결의했다. 시가 배당률은 12.6%, 배당금 총액은 411억원이다. 연말 배당인 만큼 배당 기준일은 12월31일이다. 여기에 웅진씽크빅은 전체 보통주의 12.5% 규모인 1,677만1,656주에 대한 유상감자도 진행한다. 유상 소각 대금은 주당 2,975원이고 감자 기준일은 4월 25일이다. 대금은 5월 14일 입금된다. 이번 유상감자를 통해 웅진씽크빅의 자본금은 670억8,662만원에서 587억원으로 줄어든다.

웅진코웨이(021240) 주주들은 이번 결정으로 주당 20%에 달하는 프리미엄으로 감자 대가를 받는다. 또 12%대의 연말 배당 수익까지 얻는다. 웅진씽크빅 주주는 ㈜웅진(57.83%), 윤새봄(0.73%) 등이다.

웅진씽크빅은 코웨이 인수 당시 주주배정 유상증자로 900억원을 조달했는데 이후 코웨이를 재매각했고 자금에 여유가 생기면서 이번과 같이 결정했다. 이번 조치로 웅진과 웅진씽크빅의 재무 상태는 웅진코웨이 인수 전과 유사한 수준으로 돌아가게 될 전망이다. 향후 웅진의 재무 상태가 개선됨에 따라 진행하던 일부 자회사 매각 작업도 중단될 수 있다는 전망도 나온다.
/강도원기자 theon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