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종목·투자전략

[SEN]코아시아, 작년 영업익 207억원 ‘깜짝 실적’…시스템 반도체 파운드리 DSP 사업 박차

  • 배요한 기자
  • 2020-02-14 09:46:06
  • 종목·투자전략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시스템 반도체 파운드리 디자인 솔루션(DSP) 사업에 진출한 코아시아(045970)가 지난해 전년 대비 큰 폭으로 성장한 호실적을 발표했다.

코아시아는 지난 4분기 연결기준 매출액 1,682억원, 영업이익 66억원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각각 81.1%, 431.9% 늘어난 실적이다. 같은 기간 순이익은 32억원을 기록하며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연간 실적으로도 전년 대비 크게 늘었다. 연결 기준 지난해 매출액은 5,001억원, 영업이익 207억원, 순이익 129억원을 달성했다.

우호적인 시장 환경 속에서 주요 자회사들의 경영 효율화와 체질 개선 효과가 본격적으로 반영된 결과다. 스피커 및 마이크 모듈 기업 비에스이는 무선이어폰 시장 확대로 고부가 제품 비중이 늘어났다. 카메라 모듈 기업 에이치엔티 비나(VINA) 역시 신흥국 시장 내 보급형 모델 출하량 증가, 멀티카메라 채택 비중 확대 등으로 안정적인 실적을 창출하고 있다.

자회사들의 호조를 기반으로 새롭게 진출한 시스템 반도체 파운드리 디자인 솔루션 사업에도 박차를 가한다는 전략이다. 국내 최대 반도체 기업과의 협업 이력을 활용해 다양한 글로벌 수주과제를 수행하는 등 구체적인 성과를 낼 전망이다.

코아시아는 지난해 신규사업에 진출하며 △홍콩 자회사 코아시아세미 설립 △시스템 반도체 AP(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 설계 전문기업 넥셀 인수 및 쎄미하우 투자 등의 절차를 마쳤다. 홍콩 자회사를 비롯해 미국, 한국, 중국, 대만 등에 법인 설립을 마무리 하고 글로벌 거점 별 파운드리 디자인 솔루션 사업을 펼칠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지난해 진출한 신규사업에 집중해 성공적으로 사업영역을 넓히겠다”며 “시스템 반도체 파운드리 업황 호조, 글로벌 반도체 기업들의 시스템 반도체향 투자 확대 흐름도 긍정적”이라고 밝혔다. 이어 “올해는 안정적인 기존 사업과 유망한 신규사업의 시너지 효과가 본격화되는 원년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byh@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