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사회사회일반
귀국한 유학생 확진 판정 전 제주 관광...20일부터 4박5일간
/연합뉴스




미국서 귀국한 유학생이 서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기 앞서 4박 5일간 제주 관광을 한 것으로 파악돼 제주도 방역 당국이 역학조사에 들어갔다.

제주도는 미국 유학생 A(19·여)씨가 지난 20일 어머니 등 일행 3명과 함께 제주에 와 24일까지 4박 5일간 제주 관광을 했다는 사실을 서울시 강남구보건소로부터 통보받았다고 25일 밝혔다.

A씨는 제주에서 서울로 돌아간 24일 오후 강남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한 후 이날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지난 20일 오전 9시 5분께 이스타항공 ZE207편을 타고 김포공항을 출발해 제주에 닿았다. A씨와 일행이 제주에 머무는 동안 렌터카를 이용해 이동했으며 A씨는 대부분 마스크를 착용했다고 강남구보건소에 진술했다.



제주에 머무는 동안 A씨와 일행은 한화리조트와 해비치호텔 리조트에 2박씩 머문 것으로 전해졌다. 이후 24일 오후 4시 15분께 제주공항에서 티웨이항공 TW24편을 타고 서울로 돌아갔다.

미국 모 대학 유학생인 A씨는 지난 14일 미국에서 출발해 15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국내 입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도는 A씨의 제주 관광 당시의 정확한 일정을 조사하고 있으며 A씨의 이동 동선이 파악되는 대로 관련 정보를 공개할 계획이다.
/이종호기자 phillies@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미디어센터 이종호 기자 phillies@sedaily.com
'공감'할 수 있는 글이 사람의 마음을 울린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공감을 위해, 당신의 마음을 이해하기 위해, 오늘도 최선의 노력을 다합니다.
서울경제 디지털미디어부에서 눈물 흘릴 수 있는 기사로 여러분께 다가가겠습니다.
기자채널로 이동
주요 뉴스
2020.05.26 15:05:25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