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기업

BMW, X3 플러그인하이브리드 출시

전기모드로 최대 31km 주행 가능
연비 13.6km/l로 X3 중 최고 자랑
2개 트립 출시…7,350만·7,650만원

  • 김민형 기자
  • 2020-03-26 13:53:16
  • 기업

BMW, X3

BMW, X3 플러그인하이브리드 출시

BMW코리아가 스포츠유틸리타차량(SUV) ‘X3’의 최초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모델인 ‘뉴 X3 xDrive30e’를 26일 국내에 공식 출시했다.

뉴 X3 xDrive30e는 가솔린 엔진과 리튬 배터리를 결합해 효율성과 운전 재미를 동시에 만족시켰고, 배터리를 뒷좌석 아래에 설치해 BMW의 PHEV 모델 중 가장 큰 적재공간도 확보했다.

12.0kWh 용량의 고전압 배터리를 탑재해 1회 충전 시 순수 전기 모드로 최대 31km 달릴 수 있다. 충전 시간은 가정용 소켓 이용 시 약 6시간, BMW 전용 충전기인 ‘i월박스’(충전전력 3.7kW) 이용 시 3시간30분이다. 상황에 따라 내연기관과 전기모터를 함께 혹은 독립적으로 가동해 최적의 효율을 낸다. 배터리 충전 걱정 없이 장거리 주행이 가능할 뿐만 아니라 복합연비도 13.6km/l로 X3 라인업 중 가장 높다. 혼잡 통행료 감면, 공영 주차장 50% 할인 등은 덤이다. 최대출력은 292마력이고,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가속하는데 걸리는 시간은 6.1초이며 최고속도는 시속 210km/h다. 가격은 뉴 X3 xDrive30e xLine이 7,350만원, 뉴 X3 xDrive30e M 스포츠 패키지가 7,650만원이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