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사회사회일반
전남 여수·순천·무안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전남 13명
전남 여수·순천·무안에서 코로나19 확진 환자 4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전남도 코로나19 확진 환자는 13명으로 늘었다.

집단감염은 아니지만, 해외 입국자를 포함해 확진자가 다수 발생한 데다 환자 1명은 90대 노인이어서 방역당국이 긴장하고 있다.

31일 전남도에 따르면 이달 29일 영국에서 들어 온 해외입국자 3명이 여수와 순천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여수에서는 25세 여성 A씨와, A씨와 함께 입국한 스페인 국적의 22세 남자 B씨도 확진됐다.

순천에서도 비슷한 시기 영국에서 들어 온 43세 남자 C씨가 양성판정을 받았다. 이들은 입국 후 자가격리 중 확진 판정을 받았다.



무안에서는 만민교회 확진자로 인한 추가 감염환자가 나왔다.

서울에 거주하는 만민교회 관련 확진자가 양성 판정 전인 이달 23일 무안에 거주하는 91세 노모를 만나고 갔는데 이 과정에서 노모도 감염된 것으로 알려졌다.

방역당국은 이들을 순천의료원과 전남대병원으로 이송하는 한편 감염자 동선과 접촉자를 확인하는 등 긴급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무안=김선덕기자 sdkim@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5.29 15:44:06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