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국제정치·사회
미 민주 전대 결국 8월로 연기
3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맨해튼의 밸뷰 병원 밖에 임시 영안실로 사용되는 냉동트럭이 한 줄로 늘어서 있다./뉴욕=로이터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 맞설 대선 후보를 선출하는 미국 민주당 전당대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속에 결국 8월로 한달 가량 전격 연기됐다.

워싱턴포스트(WP)와 NBC방송 등 미언론에 따르면 미 민주당전국위원회(DNC)는 2일(현지시간) 당초 7월 13∼16일 나흘간 위스콘신주 밀워키에서 열 예정이던 전당대회를 8월 17일로 시작되는 주로 미뤘다고 밝혔다.

정치전문매체 더 힐 등은 민주당 전대가 8월17일부터 나흘간 열리게 될 것이라고 보도했다.



전대 책임자인 조 솔모네스는 성명을 통해 전대 연기 결정을 확인하며 “현재 우리가 처한 불확실성의 분위기에 비춰볼 때 안전하고 성공적인 전대를 열 수 있도록 이 상황이 어떻게 펼쳐져 나가는지 지켜보기 위한 추가적인 시간을 갖는 것이 가장 현명한 접근법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발병 추세에 따라 전대 일정이 추가로 조정될 가능성도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
/박성규기자 exculpate2@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6.06 15:47:11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