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증권종목·투자전략
"LG유플러스, 꾸준한 5G점유율 확대 돋보여"

메리츠종금증권 리포트

메리츠종금증권(008560)은 9일 5G(5세대) 상용화 이후 꾸준한 시장 점유율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 LG유플러스(032640)에 대한 매수의견을 밝혔다.

메리츠종금증권은 LG유플러스의 올해 1·4분기 연결 매출액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0.7% 증가한 3조3,442억원을, 영업이익은 같은 기간 5.2% 감소한 1,845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이는 시장 전망치인 영업이익 1,802억원에 부합하는 수준이다. 정지수 메리츠종금증권 연구원은 “LG유플러스의 1·4분기 5G 가입자 순증은 27만명으로 2019년 분기 평균(34만명) 대비 감소했으나, 경쟁 완화로 마케팅비용 부담 역시 줄었다”며 “이번 분기 무선 가입자당평균수익(ARPU)는 지난 분기 대비 0.5% 성장, 전년 대비로는 -0.9% 하락한 3만778원을 전망한다”고 말했다.

메리츠종금증권은 LG유플러스의 올해 연결 영업이익이 지난해보다 9.7% 증가한 7,502억원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다. 정 연구원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5G 보급률은 하향 조정되나, 마케팅비용을 포함한 전반적인 비용 효율화 작업은 지속될 것”이라며 “무선 ARPU가 3·4분기부터 지난해 대비 반등할 것”으로 분석했다. 그는 판매수수료도 지난해 대비 0.8% 증가한 1조8,200억원 수준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전 연구원은 “올해 2월 기준 LG유플러스의 5G 누적 가입자 점유율은 24.8%로 전체 무선 가입자 점유율(22.2%) 대비 높은 성과를 달성하고 있다”며 “2020년 마케팅 강도가 현재 수준을 유지할 경우 LG유플러스의 점유율 확대는 당분간 지속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신한나기자 hanna@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증권부 신한나 기자 hanna@sedaily.com
변화하는 세상을 보기 위해서는 더 큰 노력이 필요하겠죠?
기존 관점에 얽매이지 않고, 편견없이 사회를 바라보겠습니다. "
기자채널로 이동
주요 뉴스
2020.05.31 17:35:35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