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산업바이오&ICT
카카오T 블루, 울산·광주도 달린다

전국 10개 도시 5천대 운행…연내 1만대 증차 목표





울산·광주·의정부에서도 카카오(035720)모빌리티의 가맹형 택시 ‘카카오 T 블루’가 달린다.

카카오모빌리티의 택시운송가맹사업 자회사인 KM솔루션(대표 류긍선)은 9일 울산광역시, 광주광역시, 경기도 의정부시에서도 카카오 T 블루 시범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로써 카카오 T 블루는 전국 10개 지역에서 총 5,200여대 규모로 운행된다.

울산·광주·의정부에서 각각 400여대, 200여대, 150여대가 운행된다. 서비스 기간 동안에는 별도의 서비스 이용료 없이 일반 중형택시와 동일한 요금을 적용한다. 안정화 및 점검 기간을 거친 후 정식 서비스로 전환할 계획이다.



KM솔루션은 카카오 T 블루 서비스 지역 확대를 위해 각 지역 택시운송가맹사업자와 협력한다. 택시운송가맹사업자인 DH모빌리티(울산광역시), GJT모빌리티(광주광역시), SNT솔루션(경기도 의정부시)은 KM솔루션의 지역본부로서 해당 지역의 서비스 운영을 담당한다.

카카오 T 블루는 현재 서울특별시, 대구광역시, 경기도 성남시, 대전광역시 등 4개 도시에서 4,200여대 규모로 정식서비스 중이다. 이번 3개 지역 시범서비스를 되며, 연내에 전국 1만대 수준으로 확대한다는 목표다.

카카오 T 블루는 택시 호출 시 목적지가 표시되지 않는 자동배차 택시 서비스로, 앱을 통해 주변에 이용 가능한 빈 차량이 있을 경우 승차거부 없이 배치된다.
/오지현기자 ohjh@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5.27 10:03:05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