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산업기업
SK종합화학, 코로나로 프랑스 화학업체 인수일정 지연




SK종합화학의 프랑스 화학업체 아르케마(Arkema France SA) 자산 인수 일정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미뤄지게 됐다.

SK종합화학은 아르케마의 기능성 폴리올레핀(Functional Polyolefin) 사업과 유·무형 자산을 인수하는 데 사용할 자금을 확보하기 위한 자회사 출자 일정을 한달간 연기했다고 9일 밝혔다. SK종합화학은 애초 오는 10일에 프랑스 현지 계열사 ‘SK Functional Polymer’가 진행하는 유상증자에 참여하기로 했으나 지분 취득 예정일을 다음 달 11일로 미뤘다. 코로나19로 프랑스 국경이 봉쇄되고 직원들도 재택근무 중이라 실사가 늦춰진 것이 자산 인수 일정 연기로 이어졌다.



SK종합화학 측은 코로나19 여파에 따른 자금 운용 효율성 차원에서 투자구조를 변경해 출자금액도 조정됐다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SK종합화학은 SK Functional Polymer에 출자하는 규모를 애초 1,964억원에서 1,602억원으로 줄였다. SK 종합화학 관계자는 “국제유가 하락에 따라 아르케마가 보유한 재고자산 평가액이 낮아진 영향도 반영됐다”고 말했다. SK종합화학은 지난해 10월 이사회에서 아르케마의 기능성 폴리머 사업을 인수하기로 의결했으며 올 상반기까지 인수 작업을 마무리할 계획이었다.
/양철민기자 chopin@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산업부 양철민 기자 chopin@sedaily.com
속도의 시대입니다. 봐야 할 것은 많고 생각할 시간은 부족합니다.
생각의 깊이를 더하고 삶의 여유를 일깨워주는 기사를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기자채널로 이동
주요 뉴스
2020.06.04 17:27:37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