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오피니언기획·연재
[신조어 사전] 코로나 확산 속 집회·모임 여는 몰지각한 사람

코비디어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수선한 시국에 비상식적 행동을 하는 사람을 일컫는다. 코로나19의 영어 명칭 ‘코비드(Covid-19)’와 바보(idiot)를 합친 말이다. 코로나19의 위험이 여전한 가운데 자가격리 수칙을 어기거나 집회·모임 등을 열고 참석하는 등 타인에게 해를 끼치는 사람들을 비꼬는 말로 쓰인다.

코로나19 사태 이후 영어 속어 사전 ‘어번 딕셔너리’에 새로 등재됐다. 사전은 ‘공중보건·안전과 관련한 경고를 무시하는 사람’이나 ‘상품을 사재기하는 사람’으로 정의하고 있다. 몰염치·무개념으로 이웃과 사회를 곤경에 빠뜨리는 사람들은 지역과 세대를 구분하지 않고 존재한다. 이 시국에 여전히 현장예배를 강행하는 교회·신도들이나 여론을 무시하고 문을 여는 유흥업소 업주·방문객들에게는 ‘바보’보다 더한 비난도 지나치지 않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5.26 15:05:25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