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부동산오피스·상가·토지
LH, 양주 회천신도시 상업용지 17필지 공급

총 553억원 규모…1호선 덕계역 초역세권

양주 회천신도시 위치도.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경기 북부 최대 신도시인 양주 회천신도시에서 일반상업용지 17필지(1만4,000㎡)를 경쟁입찰 방식으로 공급한다고 13일 밝혔다.

공급 필지는 건폐율 70%, 용적률 600~800%로 최저층수는 5층이다. 필지당 공급면적은 550~1,117㎡이고 공급예정금액은 3.3㎡당 1,187~1,464만원이다. 총액은 553억원 규모다. 공급필지 중 E6블럭의 8필지는 상업시설을 비롯해 연면적 70% 미만의 공동주택과 관광숙박시설을 건설할 수 있다.



양주신도시는 회천(411만㎡, 6만명), 옥정(706만㎡, 10만명)으로 구성된 서울 북부 최대 규모의 신도시다. 서울시청과 직선거리 26㎞, 강남구청과 30㎞로 비교적 가깝다. 지구 전체가 지하철 1호선을 품고 있고 개통 예정인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C노선과도 인접해 편리한 교통 인프라를 갖췄다. 이번에 공급하는 일반상업용지는 지하철 1호선 덕계역에 인접한 초역세권 필지다.

대금납부는 3년 무이자 할부로, 계약금 10%를 제외한 나머지 중도금은 6개월 단위 균등분할 납부하면 된다. 공급일정은 6월 8일 입찰, 9일 개찰, 15~19일 계약 체결 순으로 진행된다. 입찰신청은 LH청약센터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이밖에 자세한 사항은 LH청약센터에 게시된 공고를 참조하거나 LH 양주사업본부 판매부로 문의하면 된다.
/진동영기자 jin@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5.30 08:45:03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