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경제 · 금융공기업
공시가 살길?...공무원·공공기관 4.8만명 채용 재개

16일 5급 공채 등 필기시험 실시

철도공사 등 5·6월 중 모집공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미뤄졌던 국가 공무원과 공공기관 직원의 신규 채용절차가 재개된다. 연내 뽑을 인원은 국가공무원 2만3,000명, 공기업 공채 2만5,000명이다. 채용 시험은 이달부터 다음달까지 이어진다.

14일 기획재정부가 관계 부처 합동으로 마련한 ‘공공 부문 중심 고용충격 대응 방안’에 따르면 이달부터 국가공무원 2만3,000명과 공공기관 2만5,000명의 채용 일정이 시작된다. 오는 16일에는 5급 공채와 외교관 후보자, 지역인재 7급 필기시험을 실시한다. 정부는 올해 5급 공채 320명, 외교관 후보자 50명, 지역인재 7급 145명 등 총 515명을 뽑을 계획이다.

경찰공무원 필기시험은 이달 30일로 예정됐다. 상반기 공채 규모가 2,599명, 경력채용(경채) 규모는 242명에 달한다. 소방공무원 4,844명을 뽑는 필기시험은 다음달 20일, 해양경찰 1차 시험은 다음달 27일 치러진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응시자 간격을 확보하고 유증상자는 별도로 시험을 보게 할 방침이다. 정부는 또 7급 공채(755명)와 9급 공채(4,985명)를 실시하고 교원 1만2,863명, 군무원 4,139명 등을 각각 선발할 예정이다. 3·4분기에 4,000명 채용을 완료하고 4·4분기에는 1만9,000명을 선발해 총 3만6,000명(기채용 1만3,000명 포함)을 뽑을 계획이다.



공공기관도 5·6월 중 잇따라 모집공고를 내고 채용절차를 개시한다. 올해 한국철도공사에서 850명, 한국전력에서 820명을 각각 선발하고 서울대병원(423명), 한국수자원공사(240명), 한국수력원자력(182명), 국민연금공단(180명), 한국남동발전(180명), 근로복지공단(121명) 등도 채용에 나선다. 올해 공공기관 신규채용 규모는 총 3만1,000명으로 지난달까지 총 6,000명을 채용했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공무원·공공기관 채용절차를 방역중대본 지침 준수 하에 당장 이번 달부터 재개해 최대한 이른 시일 안에 4만8,000명을 채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세종=황정원기자 garden@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6.04 08:40:05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