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산업바이오&ICT
5G 아이폰 없으니 삼성이 왕?...美 5G폰 10대 중 9대 '갤S20'

1분기 갤S20+ 美 5G폰 40% 점유율로 1위

2위 갤S20울트라-3위 갤S20

하반기 5G 아이폰이 가장 큰 위협

삼성전자 갤럭시 S20 울트라/사진제공=삼성전자




미국에서 올해 1·4분기 판매된 5G 스마트폰 10대 중 9대는 삼성전자(005930) 갤럭시 S20 시리즈인 것으로 조사됐다.

20일(현지시간) 시장조사업체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SA)에 따르면, 올해 1·4분기 미국 5G폰 출하량은 340만대다. 이는 전체 스마트폰 출하량의 12%를 차지한다.

이 중 두각을 나타내는 5G폰은 삼성전자 갤럭시 S20 시리즈다. 가장 많이 팔린 상위 3개 5G폰이 모두 갤럭시 S20 시리즈였다.



갤럭시 S20플러스는 40%의 점유율로 미국 1·4분기 5G폰 판매량 1위를 차지했다.

닐 모스톤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 전무는 “갤럭시 S20+는 뉴욕과 로스앤젤레스(LA) 등 주요 도시에서 전문직 종사자들에게 인기가 높았다”고 밝혔다.



2위는 갤럭시 S20 울트라로 30%의 점유율을 기록했다. 뒤를 이어 3위는 24%의 점유율을 차지한 갤럭시 S20이다.

SA는 “삼성전자는 LG전자, 모토로라, 원플러스, TCL 등 주요 안드로이드 경쟁사보다 훨씬 앞서 나가기 시작했다”고 밝혔다.

다만 하반기 출시될 애플의 첫 번째 5G 아이폰은 삼성전자의 점유율 확장에 가장 큰 위협이 될 전망이다.

SA는 “삼성전자와 다른 제조사들은 5G 아이폰이 나오는 하반기 이전 여름 동안에 5G 고객을 빠르게 확보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경원기자 nahere@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6.04 16:27:05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