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사회사회일반
검찰, "라임사태 김봉현과 수백억" 향군상조회 전 임원들 구속기소
‘라임자산운용 환매 중단 사태’에 연루된 의혹을 받는 향군 상조회 전 임원 장모씨가 지난 13일 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서울남부지법으로 들어서고 있다./연합뉴스




라임자산운용 사태에 연루된 혐의를 받는 향군 재향군인회(향군) 상조회 전 임원들이 구속기소됐다.

29일 서울남부지검 형사6부(조상원 부장검사)는 향군 상조회 인수한 뒤 상조회 자산 수백억원을 횡령한 혐의를 받는 향군 상조회 전 부회장 장모씨와 전 부사장 박모씨를 구속 기소했다고 밝혔다.



장씨와 박씨는 ‘라임의 전주(錢主)’로 알려진 김봉현(46·구속) 스타모빌리티 회장을 도와 무자본 인수합병(M&A)를 통해 향군 상조회를 인수한 뒤 상조회 자산 약 378억원을 횡령한 혐의를 받는다. 또 횡령 사실을 숨긴 뒤, A상조회사에 향군 상조회를 팔아 넘겨 계약금으로 250억원을 가로챈 혐의도 받고 있다.
/방진혁기자 bready@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방진혁 기자 bready@sedaily.com
뭐가 뭔지 모르겠는 복잡다단한 세상!
여러분이 알아야 할 어려운 내용을 눈에 쏙쏙 재밌게 풀어드리겠습니다"
기자채널로 이동
주요 뉴스
2020.07.10 12:12:17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