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TV·방송
'유스케' 세계적 피아니스트 손열음…"재능 없는 줄 알았다" 깜짝 고백
/ 사진제공=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냉정과 열정이 공존하는 세계적인 피아니스트 손열음이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한다.

손열음은 첫 곡으로 브람스의 ‘헝가리 무곡 제5번’을 선곡해 명불허전 연주 실력으로 눈길을 끌 예정이다.

방송에서 손열음은 아파트 상가 피아노 학원에서 피아노를 처음 배웠던 어린 시절부터 세계적인 피아니스트가 되기까지의 과정을 털어놓는다. 초등학교 5학년 영 차이콥스키 국제 콩쿠르 2위가 첫 수상이라고 밝힌 손열음은 “국내 콩쿠르에서 다 떨어져 재능이 없는 줄 알았다. 국제 콩쿠르상이 아니었으면 피아노를 안 쳤을 것 같다”고 깜짝 고백하며, 어린 시절 남몰래 겪은 고민을 들려준다.



한편 유희열이 클래식 외에도 좋아하는 음악에 대해 묻자, 손열음은 자이언티와 토이를 언급한다. 이어 손열음이 토이의 ‘좋은 사람’을 즉흥 연주하고, 유희열이 노래를 부르는 역대급 콜라보 무대가 펼쳐진다. 무대를 마친 유희열은 “올해 가장 행복했던 순간이었다”며 기쁨을 감추지 못한다. 또한 이날 손열음은 출연 소감과 동시에 자신의 꿈에 대해 “죽을 때까지 은퇴하지 않고 연주하고 싶다”고 언급해 피아노에 대한 무한 애정도 드러낸다.

천재 피아니스트 손열음의 ‘헝가리 무곡 제5번’, ‘달빛(Claire de Lune)’ 라이브 무대는 오늘(5일) 밤 11시 30분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만나볼 수 있다.

/안정은기자 seyoung@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7.05 17:21:09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