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사회사회일반
'조국, 여배우 후원' 주장 유튜버 기소의견 송치

명예훼손 혐의로 이달 초 검찰 송치

각족 비리 및 감찰 무마 의혹 등으로 기소된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5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속행 공판에 출석하기 위해 법정으로 향하고 있다. /연합뉴스




지난해 유튜브 방송을 통해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톱스타급 여배우를 후원했다고 주장했다가 조 전 장관으로부터 고소당한 유튜버가 검찰에 송치됐다.

6일 경찰 관계자에 따르면 이달 초 서울 강남경찰서는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명예훼손) 혐의로 유튜버 김용호 씨를 검찰에 불구속 기소의견으로 송치했다고 밝혔다. 연예부 기자 출신인 김씨는 지난해 8월 25일 자신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에 ‘조국이 밀어준 여배우는 누구’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려 ‘슬럼프를 겪던 모 여배우가 갑자기 다수 작품과 광고에 출연했는데, 이를 조국 전 장관(당시 장관 후보자)이 도왔다’고 주장한 혐의를 받는다.

조 전 장관은 이런 주장이 허위사실에 의한 명예훼손이라며 김씨를 고소했다.



김씨는 유튜브 방송에서 배우의 실명을 거론하지는 않았지만, 이후 인터넷과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중심으로 한 여성 배우가 지목됐다. 이 여성 배우의 소속사는 “허위 사실 유포 행위에 어떠한 선처나 합의도 없다”며 법적 대응을 시사하기도 했다.

/손구민기자 kmsohn@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관련태그
#조국, # 유튜버, # 김용호
주요 뉴스
2020.07.08 05:45:20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