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산업
“발렌티노 40% 할인”…7월 ‘명품 광클 2차전’ 시작된다

롯데免, 7월1일부터 롯데온 통해 2차 판매

29개 해외 유명 브랜드 800여개 제품 선봬

신라免, 7월2일부터 200여개 브랜드 순차 판매

발렌시아가, 발렌티노, 발리 등 최대 40% 할인





동시 접속자수 수십만명을 기록하며 ‘광클 열풍’을 일으켰던 온라인 재고 면세품 판매가 다시 돌아온다. 내달 초 롯데와 신라면세점이 나란히 2차 판매를 시작한다.

롯데면세점은 오는 7월1일 오전 10시부터 롯데온에서 온라인 2차 오픈을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지난 23일 진행한 1차 마음방역명품세일은 행사 시작 1시간 만에 준비 수량의 70% 이상이 판매 되는 등 많은 관심을 모았다.

롯데백화점과 아울렛 등 오프라인 채널에서도 3일간 53억원의 판매고를 올리기도 했다.

롯데면세점은 고객의 성원에 힘입어 이번 2차에는 1차 보다 10배 많은 상품과 더 큰 할인율을 준비했다.

롯데온에서 진행되는 이번 2차 온라인 오픈에는 기존 7개 브랜드보다 3배 이상 많은 29개 브랜드를 선보인다. 가방, 신발을 비롯해 시계, 뷰티 디바이스 등 더 다양한 상품 800여종이 판매 될 예정이며, 특히 여름 시즌을 맞아 선글라스도 100여종도 포함된다.

할인율도 시중가 대비 최대 70%로 높였다. 더불어 롯데온에서는 롯데오너스를 가입한 고객에게 2만원 할인권을 증정하고, 1% 추가 할인 혜택도 제공한다.





신라면세점은 오는 7월 2일 자체 여행상품 중개 플랫폼 ‘신라트립’에서 면세 재고상품 2차 판매를 시작한다.

신라면세점은 지난 6월 25일 오후 2시에 지방시, 펜디, 프라다 등 20개 브랜드 상품 560여종을 공개하며 1차 판매를 시작했다.

신라트립은 행사 시작 후 시간당 최고 동시 접속자 수 50만 명을 기록하며 고객들 사이에 ‘광클 열풍’을 일으켰다. 가방류 상품이 가장 빠르게 품절되며 시작 3시간만에 절반 이상의 상품이 품절됐다.

신라면세점은 오는 7월 2일부터 발리, 발렌티노, 발렌시아가 브랜드의 상품을 순차적으로 오픈해 재고 면세품 2차 판매에 나선다.

대표적인 상품으로는 △발리 타니스 슬링백, △발렌티노 락스터드 크로스 바디백, △발렌시아가 클래식 실버 미니 시티백이 있으며, 가격은 면세점 정상 가격 대비 30~40% 할인된 수준이다.

신라면세점은 브랜드와 상품을 지속적으로 추가하며 재고상품 판매를 이어갈 예정이다. 3차 판매는 7월 9일로 예정되어 있다.
/박민주기자 parkmj@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관련태그
#명품, # 면세품, # 롯데, # 신라
주요 뉴스
2020.07.05 17:21:09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