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정치국회·정당·정책
민주-통합 지지율 0.8%p 차이…여당 맹추격한 통합당

리얼미터 조사

민주당 35.6%·통합당 34.8%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가 지난 5일 충주 엄정면 괴동리 비석마을에서 수해 복구활동을 하고 있다./연합뉴스




미래통합당 지지율이 창당 이래 최고치인 34.8%를 기록하며 더불어민주당 지지율과 0.8%포인트 차로 좁혀졌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TBS 의뢰로 실시한 8월 1주차(3~5일) 정당지지율은 통합당이 민주당을 맹추격한 것으로 집계됐다. 민주당(35.6%)은 전주 대비 지지율이 2.7%포인트 떨어지고 통합당(34.8%)은 3.1%포인트 올랐다. 정부와 여당이 야당의 반대 속에 부동산 3법을 단독 처리한 것에 대해 전통적 지지 기반에서 민심 이반이 나타난 것으로 풀이된다.

조사일별로 보면 지난 3일 민주당 38.0%, 통합당 31.4%에서 출발한 지지도가 4일 민주당 36.2%, 통합당 33.4%를 기록한 뒤 5일 통합당이 또다시 상승한 것이다. 리얼미터 관계자는 “부동산 정책에 대한 일부 반발 심리와 함께 윤희숙 통합당 의원의 본회의 발언, ‘독재·전체주의’를 언급한 윤석열 검찰총장의 연설과 이에 대한 민주당의 반응 등이 양당에 종합적으로 영향을 끼친 결과”라고 분석했다.



한편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은 10주 만에 반등한 뒤 다시 내림세로 전환했다. 부정평가가 전주 대비 2.2%포인트 오른 51.6%(‘잘 못하는 편’ 14.7%, ‘매우 잘 못함’ 36.9%)로 조사됐다. 반면 지지율은 21.9%포인트 내린 44.5%(‘잘하는 편’ 19.4%, ‘매우 잘한다’ 25.1%)로 집계됐다. 긍정평가와 부정평가 간 차이는 오차범위 밖인 7.1%포인트다.

이번 조사는 무선 전화면접(10%) 및 무선(70%)·유선(20%) 자동응답 혼용 방식, 무선(80%)·유선(20%) 병행 무작위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 방법으로 시행됐다. 18세 이상 유권자 3만 3,057명을 대상으로 전화를 시도한 결과 1,510명이 응답을 완료해 4.6%의 응답률을 보였다. 표본오차는 95% 신뢰 수준에서 ±2.5%포인트다. 자세한 조사개요와 결과는 리얼미터 홈페이지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혜린기자 rin@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정치부 김혜린 기자 rin@sedaily.com
주요 뉴스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