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산업기업
10월 공개 '아이폰12'…달라진 6가지는?

①한국 1차 출시국 포함 전망 ②애플 최초 5G폰

③미니 포함 4가지 모델 ②A14 바이오닉칩셋 탑재

④OLED 디스플레이·주사율 120Hz

⑤프로 시리즈 램은 6GB

⑥충전기 어댑터·이어폰 기본 구성품에서 빠져

아이폰12 프로 추정이미지./에브리씽애플프로 캡처




공개가 임박한 애플의 스마트폰 아이폰12 시리즈에 대한 예측이 쏟아지고 있다. 애플 최초 5세대(5G) 이동통신 스마트폰 출시로 시장은 달아오를 전망이다.

1일 업계에 따르면 최근 포브스, 씨넷, 맥루머스 등 해외매체는 아이폰12 시리즈가 오는 13일(현지시간)에 공개된다고 전망했다. 애플은 지난달 아이패드 신제품 및 애플워치 6 시리즈를 공개한 바 있다.

업계에서는 아이폰12 시리즈가 국내에서 10월말~11월초 사이에 발매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한국이 1차 출시국보다 제품 판매가 한 달 정도 느린 2.5차 출시국이 아닌 1~1.5차 출시국이 된다는 것이다. 애플 최초 5G 스마트폰이기에 세계 최초 5G 상용화 국가인 한국에서 빠르게 판매된다고 알려졌다.

아이폰12 네이비블루 추정이미지/에브리씽애플프로 캡처


아이폰12 시리즈는 아이폰12 미니(5.4인치)·기본형(6.1인치)·프로(6.1인치)·프로맥스(6.7인치) 등 4가지 모델로 구성될 것으로 전해졌다. 기본형·프로·프로맥스 3가지 모델로 출시된 아이폰11 시리즈에 비해 미니가 추가된 것이다. 이들 모델 모두 유기발광다이오드(OLED)와 A14 바이오닉 칩셋이 탑재될 전망이다. 아이폰11 시리즈는 프로와 프로 맥스에만 OLED가 적용됐다. 또한, 애플 최초로 120Hz 주사율을 지원할 것으로 알라졌다. 주사율이 높을수록 콘텐츠를 더욱 부드럽게 재생한다.

아이폰12 시리즈 추정이미지./에브리씽애플프로 캡처




모델별로 사양이 다르다. 아이폰12 미니 모델은 롱텀에볼루션(LTE) 모델로 출시될 것이라는 예측도 제기되고 있다. 이 모델의 출시가격은 649달러(약76만원)으로 전해졌다. 지난 5월 국내에서 출시된 아이폰SE 2세대의 성공을 이어간다는 전략으로 풀이된다. 아이폰12 프로 맥스 모델은 저역대 5G와 초고주파 대역인 28GHz도 동시에 지원할 것으로 알려졌다. 프로맥스와 프로 등 고급형 모델에는 트리플 카메라가 탑재되고 하위 모델(5.4인치, 6.1인치 맥스)에는 듀얼 카메라가 탑재될 것으로 알려졌다.

아이폰12 미니·기본형의 램(RAM)은 4GB, 프로·프로맥스의 램은 6GB로 전해졌다. 또한, 저장공간은 미니·기본형이 64·128·256GB, 프로 시리즈는 128GB·256·512GB일 것으로 예측된다.

아이폰12 네이비블루 추정이미지/에브리씽애플프로 캡처


아이폰12 시리즈의 기본구성품에서 충전기 어댑터와 이어폰이 빠진다고 전해졌다. 대신 고급 라이트닝 케이블이 될 것으로 점쳐진다. 이 케이블은 내구성이 개선됐다고 알려졌다.

애플의 참전으로 하반기 스마트폰 전쟁은 본격화된다. 삼성전자(005930)는 플래그십폰 갤럭시노트20과 폴더블폰 2종 갤럭시Z폴드2·갤럭시Z플립 5G에 보급형폰 갤럭시S20 FE까지 더한 탄탄한 라인업으로 하반기 스마트폰 시장을 공략한다. LG전자(066570)는 새로운 폼팩터(기기 형태)의 ‘LG 윙’과 출시가격이 49만9,400원인 실속형 5G 스마트폰 Q92로 시장에 도전장을 던진다.
/김성태기자 kim@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