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TV·방송
"이렇게 살다가 죽겠다고 생각했다"···'라스' 송가인, 극혐 스케줄이 음방?
/ 사진제공=MBC ‘라디오스타’




국내 트로트 돌풍의 물꼬를 튼 가수 송가인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연소득 100억 설과 명품가방 싹쓸이 설에 대해 적극 해명한다. 또한 이미자, 나훈아, 조용필과 어깨를 나란히 하게 돼 감동적이었던 순간과, 극혐하는 스케줄로 음악방송을 꼽는 등 솔직하고 과감한 토크로 시선을 강탈할 예정이다.

30일 방송되는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안수영 / 연출 최행호) 701회는 조영남, 송가인, 스윙스, 유키스 수현이 게스트로 출연하는 ‘다시 태어난 것 같아요’ 특집으로 꾸며진다. 스페셜 MC로는 딘딘이 활약을 펼친다.

전 국민이 사랑하는 트로트 여신으로, 최고의 인기를 누리고 있는 송가인. 그는 트로트 열풍의 물꼬를 튼 장본인으로 한참 바빴던 시절 2시간에서 4시간 정도 밖에 수면을 취하지 못하며 스케줄을 소화한 사실을 언급한다. 그러면서 “이렇게 살다가 죽겠다고 생각했다”면서 회사와 의논을 통해 스케줄을 조율한 사실을 솔직하게 얘기한다.

특히 그는 극혐하는 스케줄로 ‘음악방송’을 꼽았다고 해 궁금증을 높인다. 또한 자신이 처음으로 사진을 찍자고 부탁한 연예인이 강다니엘이라고 밝히는 등 팬심을 드러낸다.

송가인은 자신을 둘러싼 소문에 대해서도 적극적인 해명에 나선다. 그는 연소득 100억설에 대해 솔직하게 얘기하는 한편, 명품 매장에서 가방을 싹쓸이했다는 소문에 대한 진실을 밝히며 ‘남다른 클라스’를 인증한다.

이어 송가인은 팬들의 남다른 클라스까지 들려주는데, 제주도에서 서울로 이사를 온 팬 이야기와 자신을 보기위해 운전면허증을 딴 팬이 있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한다. 특히 송가인은 인기 아이돌들만 존재한다는 ‘팬픽’(팬들이 작성하는 소설)이 있다는 사실이 MC들로부터 공개되자, 직접 이를 읽어 현장을 초토화시킨다.



그런가하면 송가인은 트로트 가수로 선배이자 트로트 대가들인 이미자, 나훈아, 조용필 등과 어깨를 나란히 한 사연을 언급하며 감격에 휩싸이기도 한다.

또 자신의 대표 곡을 만들고 싶다는 바람과 함께 최근 너튜브를 통해 무속인들이 공통적으로 꼽는 자신의 운세를 들려줘 귀를 쫑긋하게 만든다. 여기에 무속인인 자신의 어머니가 해주는 말 중 꼭 듣는 말이 있다고 밝히는 등 다양한 이야기와 명품 노래로 ‘라디오스타’ MC들과 게스트를 홀린다.

끝으로 송가인은 ‘라디오스타’ 출연 당시 샴푸와 화장품 광고를 원한다고 밝혀 소원성취를 한 일을 언급하며, 이번에도 ‘광고 욕망’을 드러내며 자신만의 시그니처 포즈를 취해 모두를 웃게 만들 예정이다.

과연 송가인이 밝히는 연소득 100억설과 명품가방 싹쓸이 설의 진실은 무엇일지, 그녀의 특별한 매력은 30일 밤 11시 15분에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안정은기자 seyoung@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