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문화 · 스포츠방송·연예
코로나19에 방송현장 곳곳 타격··· '미스터트롯' 톱6 장민호 이어 영탁도 확진

톱6 출연하는 '뽕숭아학당', 전 제작진 자가격리중… 이번주 결방

'미스터트롯' 톱6. /사진제공=TV조선




코로나19가 수도권을 중심으로 다시금 확산하면서 곳곳에서 확진자가 나타나며 방송 현장에도 차질이 빚어지고 있다.

트로트 서바이벌 오디션 ‘미스터트롯’ 출신 가수 영탁은 19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미스터트롯 톱6의 매니지먼트를 담당하고 있는 뉴에라프로젝트는 이날 팬카페에 “죄송한 말씀을 전한다. 영탁 님이 코로나19 재검사 결과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현재는 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른 자가격리를 유지하고 있으며, 건강상 특이사항은 없다”고 밝혔다.



앞서 영탁을 비롯한 미스터트롯 톱6 멤버들은 지난 13일 TV조선 ‘뽕숭아학당’ 녹화에 참여한 박태환, 모태범의 확진판정 여파로 15일 검사를 받은 후 자가격리 중이었다. 영탁은 이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고 자가격리를 유지해 왔지만 17일부터 이상 증상을 느껴 18일 재검사를 했고, 확진 판정을 받았따고 뉴에라프로젝트 측은 전했다. 영탁 외에도 장민호가 16일 확진 판정을 받고 다음날 격리시설에 들어간 상태였다. 나머지 미스터트롯 톱6 멤버 중 임영웅, 이찬원, 김희재는 방역당국이 정한 날짜까지 자가격리를 한다. 정동원은 박태환, 모태범과 동선이 겹치지 않아서 격리 대상에서 제외됐다.

결국 이들이 출연하는 TV조선 ‘뽕숭아학당’도 결방한다. TV조선 측은 “'뽕숭아학당' 전 제작진이 자가격리를 하고 있어 부득이하게 이번 주 방송을 결방하게 됐다”며 “회사 차원에서 특별방역예산을 편성하여 한층 더 강화된 제작 현장 방역 가이드 라인을 가동했으며, 안전하게 방송을 제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다른 현장에서도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오면서 일정에 차질을 빚고 있다. SBS 드라마 ‘라켓소년단’ 촬영장에서도 지난 16일 촬영에 참여한 보조출연자 1명이 18일 무증상 확진 판정을 받았다. 제작진은 “해당 사실을 인지하고 즉각 촬영을 취소했으며 모든 연기자와 소속사 관계자를 비롯한 스태프 전원이 검사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개그맨 박명수는 확진 판정을 받은 전 배구선수 김요한과 함께 한 예능 프로그램을 찍었다가 자가격리에 들어가면서 KBS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의 진행을 하지 못하게 됐으며, 방송인 김태진이 이날부터 26일까지 대신 진행한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