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사회사회일반
"아이유·유재석도 아니네"···무려 200억 쾌척한 연예인 기부왕은?




가수 하춘하(사진)씨가 연예계 기부천사 1위에 등극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KBS2 '연중 라이브'에서는 기부로 선행을 실천하는 연예계 기부천사 차트가 공개됐다.

연예게 최고 기부천사 1위에는 하춘화가 이름을 올렸다. 48년째 꾸준한 기부를 하고 있다는 그녀는 학교를 다닐 나이에 학교를 직접 세웠다고 한다. 48년간 기부한 금액이 200억이 넘는다고 알려져 있다.

기부천사 스타 2위는 장나라가 차지했다. 데뷔 초반부터 기부를 많이 했다는 그녀는 광고의 경우 통장에 들어오기도 전에 바로 기부처에 전달하기도 했다고. 장나라의 총 기부액은 130억이 넘는다고해서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3위는 가왕 조용필이었다. 조용필은 아내가 심장병으로 세상을 떠난 후 심장병 어린이 치료를 위한 기부에 앞장서왔다. 그는 콘서트 수익금 전액을 기부하기도 하고 2013년에는 아시아 기부 영웅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총 기부 금액은 약 88억 원인 것으로 알려졌다.

4위는 연예계 대표 '천사 부부'로 알려진 션, 정혜영이 차지했다. 이들은 결혼식 후 하루 만 원씩 365만 원을 기부하는 것을 시작으로 기부를 이어왔다. 매달 아이들을 후원하며 마음을 나누고 있는 이들은 기부 라이딩, 기부 마라톤을 통해 모금 운동에도 참여했다. 그간의 기부금은 총 55억 원에 달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5위는 노래에 연기까지 다 잘하는 만능 아티스트 아이유가 차지했다. 아이유는 첫 팬미팅 수익금을 시작으로 해마다 수억원을 기부해왔다. 6위는 '국민 MC'로 통하는 방송인 유재석이다. 평소 검소한 생활로 유명한 유재석이지만, 기부에는 통 크게 지갑을 여는 그는 예능으로 인연을 맺은 연탄 은행에 8년 간 약 77만 장이 넘는 연탄을 기부했고, 일본 우토로 마을에 5000만원 이상을 전달하기도 했다. 유재석의 기부 금액은 약 30억원 이상이라고.

7위는 tvN '갯마을 차차차'로 또 한 번의 전성기를 누리고 있는 배우 신민아가 차지했다. 신민아는 2015년부터 화상 환자들을 위해 매년 1억 원을 기부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공개 열애 중인 김우빈과도 선행을 함께하고 있다. 신민아의 누적 기부액은 26억원 이상인 것으로 전해졌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