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서경스타문화
'레드북' 김세정·SF9 인성, 온라인으로 만난다···25일 공연 중계




창작 뮤지컬 ‘레드북’이 온라인 공연을 앞두고 스팟 영상을 공개했다.

20일 뮤지컬 ‘레드북’ 측이 오는 25일 진행 예정인 온라인 중계를 앞두고 공식 SNS와 네이버 TV를 통해 스팟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주연 배우 김세정, SF9 인성, 홍우진, 방진의 등이 출연해 뜨거운 반응을 얻으며 성료한 무대가 담겨있다.

‘레드북’ 측은 이번 온라인 중계는 공연장에서 느낄 수 있는 생생한 감동을 전달하기 위해 지미집 카메라 2대를 비롯해 10대 넘는 카메라를 동원했다. 현장의 작은 것도 놓치지 않기 위해 촬영부터 편집까지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고 전해 공연을 기다리고 있는 관객들의 열기를 고조시켰다.



‘레드북’은 신사의 나라 영국, 그중에서도 가장 보수적이었던 빅토리아 시대를 배경으로 숙녀보단 그저 '나'로 살고 싶은 여자 안나 와 오직 신사로 사는 법밖에 모르는 남자 브라운의 모습을 통해 이해와 존중의 가치를 말하는 작품이다. 제7회 예그린뮤지컬어워드에서 극본상, 작곡상 등 4관왕, 제3회 한국뮤지컬어워즈에서 작품상을 비롯해 4관왕의 영예를 안으며 작품성까지 인정받았다.

이번 온라인 중계는 김세정과 SF9 인성이 안나와 브라운으로 출연한다. 로렐라이 역에는 홍우진, 도로시&바이올렛 역에 방진의, 존슨&앤디 역에 원종환, 잭&헨리 역에 안창용, 줄리아 역에 허순미, 코렐 역에 김연진, 메리 역에 이다정이 함께하며 박세훈, 이경윤, 김지훈, 강동우, 김혜미가 출연할 예정이다.

한편 ‘레드북’은 네이버 후원 라이브 관람권은 공연 당일인 10월 25일 네이버TV ‘아떼오드’ 채널에서 22시까지 구입 가능하며, 중계 서비스는 25일 19시 30분부터 이용 가능하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