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문화 · 스포츠방송·연예
'오미크론' 불똥 튄 BTS··· '해외 입국 후 10일간 자가격리'에 MAMA 불참

미국 LA서 콘서트·음악축제 참석 등 일정 소화 중

귀국 후 자가격리하면 출연 불가… 엠넷 "짧은 영상이라도 준비 중"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지난 28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린 ‘BTS 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 - LA’에서 공연하고 있다. /사진 제공=빅히트 뮤직




코로나19의 새 변이 ‘오미크론’이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콘서트를 진행 중인 그룹 방탄소년단(BTS)에도 영향을 미쳤다. 정부가 오미크론 변이의 확산을 막기 위해 3일부터 모든 해외 입국자에게 10일간의 자가격리를 부과함에 따라 오는 11일 열리는 엠넷의 연말 시상식 ‘2021 MAMA’(Mnet Asian Music Awards·MAMA)에 출연하지 못하게 된 것.

엠넷 측은 이날 “BTS는 MAMA 출연을 논의 중이었으나 출연하지 않는 것으로 결정됐다”며 “스케줄상 공연 영상 제작은 힘들지만 팬들을 위한 짧은 영상이라도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그간 엠넷은 BTS의 MAMA 출연 여부에 대해 논의 중이라는 입장만 밝혀 왔다. 작년 시상식 현장에 나와서 대상 4개 부문을 포함한 8관왕에 오른 바 있다.



BTS는 지난 달 27일 시작한 콘서트 ‘BTS 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 - LA’를 진행하기 위해 미국에 머물고 있다. 오는 3일엔 미국의 유명 음악축제 ‘징글볼’ 무대에도 오른다. 귀국 후 방역당국의 방침에 따라 10일간 자가격리를 하게 되면 아무리 빨리 귀국한다 해도 11일 열리는 MAMA 시상식에는 참석이 불가능하다. 콘서트 진행 차 미국에 머무는 빅히트 뮤직 스태프들도 자가격리 대상이다.

한편 엠넷 측은 11일 경기도 파주 CJ ENM 콘텐츠 스튜디오에서 열리는 MAMA 행사를 대면 형태로 진행할 예정이다. 아티스트, 스태프 등을 포함한 총 인원을 499명 이내로 맞춰서 운용한다는 계획으로 전해졌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