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팝업창 닫기
이메일보내기

코리안 듀오의 화력쇼…조규성·이한범 동반 득점

미트윌란, 오르후스에 3대2 승

이한범 데뷔골, 조규성 리그 9호골

조규성(왼쪽부터), 이한범. 미트윌란 구단 인스타그램 캡처




덴마크 프로축구 미트윌란의 ‘코리안 듀오’ 조규성, 이한범이 펄펄 날았다.

미트윌란은 26일(한국 시간) 덴마크 오르후스의 세레스 파크 앤 아레나에서 열린 오르후스와의 2023~2024 덴마크 수페르리가 19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3대2 승리를 거뒀다. 이날 승리로 미트윌란은 승점 39로 2위에 올라 선두 브뢴뷔(승점 40)를 승점 1차로 뒤쫓았다.

미트윌란은 조규성을 아랄 심시르와 함께 투톱 스트라이커에, 이한범을 오른쪽 풀백으로 기용했다. 이한범은 지난해 11월 정규리그 14라운드 흐비도브레전에서 후반 43분 교체 투입돼 데뷔전을 치른 이후 이날 첫 선발 출전했다.



전반 9분 만에 페널티킥으로 실점한 미트윌란은 전반 추가시간 조규성의 득점으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문전 혼전 상황에서 공격에 가담한 이한범이 상대 선수 발에 걸려 넘어져 페널티킥을 얻어냈다. 키커로 나선 조규성은 강한 오른발 슈팅으로 마무리했다. 조규성의 정규리그 9호 골이자 올 시즌 10호 골이었다.

전반을 1대1로 마친 미트윌란은 후반 3분 이한범의 역전 골로 앞서나갔다. 코너킥 상황에서 수비수가 제대로 처리하지 못한 공을 이한범이 오른발로 밀어 넣어 골망을 흔들었다. 이한범은 올 시즌 정규리그에서 1골 1도움을 기록 중이다.

그러나 미트윌란은 후반 4분 파울로 빅터가 경고 누적으로 퇴장당했고 후반 30분에는 스베리르 잉가손마저 두 번째 옐로카드를 받고 그라운드를 떠나면서 수적 열세에 놓였다. 결국 후반 31분 오르후스의 모르텐센에게 두 번째 페널티킥 득점을 허용해 2대2가 됐지만 후반 추가시간 찰스의 극적인 역전골로 승리를 따냈다.

경기가 끝난 뒤 소파스코어는 이한범에게 양 팀을 통틀어 가장 높은 평점 8.7, 조규성에게 평점 7.0을 부여했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손동영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발행 ·편집인 : 손동영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한수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1q60